"음방 1위 목표" 위키미키, 중독성甲 스쿨 크러쉬로 컴백
"음방 1위 목표" 위키미키, 중독성甲 스쿨 크러쉬로 컴백
  • 김예슬 기자
  • 승인 2019.05.14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구혜정 기자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구혜정 기자

7개월 만에 더욱 색다른 매력을 덧입었다. 위키미키가 중독성 넘치는 신곡으로 흥행을 정조준한다.

14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8인조 걸그룹 위키미키 싱글 2집 'LOCK END LOL(락앤롤)'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앨범명 '락앤롤'은 '잠겨있는 그들을 해방시킨다'는 의미다. 가슴 속에 자신만의 꿈을 가진 채 살아가던 여덟 명의 위키미키가 음악을 통해 뜨거운 열정을 폭발시키는 모습을 담았다. 

이번 콘셉트에 대해 위키미키 측은 미디어SR에 "위키미키가 그동안 '틴크러쉬' 매력을 살려왔다면 이번엔 '스쿨 크러쉬'(School Crush)로 변주를 시켜봤다"고 설명했다.

멤버들은 이번 앨범에 애정을 듬뿍 담았다고 입을 모았다. 위키미키는 "7개월 동안 열심히 준비했다. 준비하면서 도와주신 모든 분들과 즐거웠던 일들밖에 떠오르지 않는다. 그만큼 대중이 좋아해 줄 거라는 확신이 있다"면서 "열정과 애정을 듬뿍 담은 앨범이다. 재밌는 요소가 많다"고 자부했다.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구혜정 기자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구혜정 기자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구혜정 기자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구혜정 기자

타이틀곡 'Picky Picky'(피키피키)는 빠른 템포의 펑키한 트랙에 '피키피키'라는 반복적이고 중독성 있는 훅이 매력적인 곡이다. 전반적인 곡 분위기를 이끄는 플럭 사운드와 베이스 라인, 호불호를 당당히 표현하는 가사가 인상적이다.

뮤직비디오에 표현된 위키미키만의 틴 크러쉬에 대한 언급도 나왔다. 루아는 "하이틴 영화 같은 학교 생활 이야기를 담은 하이틴 크러쉬와 방과 후 음악 활동으로 열정을 표현하는 펑키 크러쉬가 담겼다"고 말했고, 김도연과 지수연은 "위키미키만의 넘치는 에너지와 즐거움이 틴크러쉬다운 매력이라 생각한다. 밝고 통통 튀는 틴 크러쉬를 보여드리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7개월 간의 노력이 담긴 결과물이 나온 자리였지만 아이오아이 재결합설과 최근 소속사 판타지오가 직면한 위기에 대한 질문도 나왔다.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구혜정 기자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구혜정 기자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구혜정 기자
걸그룹 위키미키 / 사진=구혜정 기자

아이오아이 재결합설에 대해 최유정은 "오늘은 위키미키 멤버로 컴백하는 자리인 만큼 위키미키 멤버로서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리려고 하고 있다"면서도 "(아이오아이에 대해서는) 확실히 결정된 건 들은 게 없다"고 밝혔다.

특히 판타지오 웨이제 대표가 사기혐의로 중국에서 체포된 일에 대해서는 리더인 지수연이 입장을 전하기도. 지수연은 "분위기 변화가 저희에겐 지장이 없었다"면서 "이번 앨범도 회사와 함께 힘을 합쳐서 만든 앨범이고 저희는 저희 할 일에 최선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여러 이슈가 산재해 있지만 위키미키는 팀 활동을 무사히 끝내고 음악방송 1위를 해내겠다는 의지를 분명히 했다.

최유정은 "무대 재밌고 즐겁다는 기분을 그대로 전달해 드리고 싶다"고 말했고, 김도연은 "팬 분들과 대중이 많이 좋아해 주시면 좋겠다"고 바람을 전했다. 지수연은 "아무도 다치지 않고 이번 앨범 활동을 마치는 게 목표다. 그리고 팀적으로는 음악방송 1위를 꼭 해보고 싶다"고 강조했다.

위키미키는 14일 앨범 공개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컴백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