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3년간 190개국에 JTBC 드라마 유통
넷플릭스, 3년간 190개국에 JTBC 드라마 유통
  • 권민수 기자
  • 승인 2019.11.25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넷플릭스의 첫 화면. 사진. 구혜정 기자
넷플릭스의 첫 화면. 사진. 구혜정 기자

[미디어SR 권민수 기자] 넷플릭스가 JTBC의 자회사 JTBC콘텐트허브와 콘텐츠 유통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넷플릭스는 2020년부터 3년간 전 세계 190개 이상의 국가에 JTBC의 프라임 타임 드라마를 스트리밍하게 된다.

이와함께 넷플릭스는 JTBC와 드라마 공동 프로덕션 및 공개를 위한 협업을 이어갈 예정이다. 향후 제작될 JTBC 드라마 중 전 세계 팬들에게 선보일 가장 최적의 작품을 양사가 함께 논의하고 선별하는 과정도 함께한다.

오늘 발표된 파트너십은 그동안 지속됐던 JTBC와 넷플릭스의 협력 관계의 연장선 상이다. 2017년 4월 JTBC와 넷플릭스는 600여 시간 분량의 드라마 및 예능 콘텐츠의 글로벌 라이센싱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후 'SKY 캐슬',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라이프', '나의 나라' 등 다수의 JTBC 드라마 콘텐츠가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유통됐다.

JTBC 측은 “이번 계약으로 양사 간 신뢰관계가 더욱 돈독해졌다. 특히 글로벌 프로덕션 하우스를 지향하며 해외시장 개척 및 양질의 콘텐츠 제작에 매진 중인 JTBC에 큰 활력소가 됐다. 단일 계약이 아니라 장기적으로 회사 대 회사의 파트너십을 강화할 수 있는 내용을 담고 있다는 사실이 특히 고무적”이라면서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국내 대중문화 트렌드를 이끌어온 JTBC 콘텐츠의 영향력을 세계적으로 넓힐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넷플릭스는 “전 세계의 넷플릭스 회원들이 ‘메이드 인 코리아' 이야기의 매력에 빠져들고 있으며, JTBC의 훌륭한 콘텐츠 역시 한국을 비롯한 해외 넷플릭스 팬들로부터 긍정적인 평가를 얻고 있다. 오늘 발표된 새로운 장기 파트너십을 통해 JTBC가 제작하는 품격 있는 한국 드라마를 세계에 선보일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넷플릭스 관계자는 미디어SR에 "이번 파트너십은 향후 JTBC가 제작 및 방영할 프라임 타임 드라마 일부를 넷플릭스가 스트리밍한다는 점에서 더 의미가 있다"면서 "제작비 지원 등의 내용은 이번 파트너십과 별개"라고 밝혔다.

2016년 넷플릭스는 첫 한국 진출 이후, JTBC를 비롯한 국내 파트너 및 창작자 커뮤니티와 협력 관계를 강화해나가고 있다. 지난 21일 넷플릭스는 CJ ENM 및 스튜디오드래곤과 콘텐츠 창작 파트너십을 맺었다고 밝힌 바 있다.

권민수 기자 kms@mediasr.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식회사 데일리임팩트
  • 제호 : 미디어SR
  • 등록번호 : 서울 아 02187
  • 등록연월일 : 2012-07-10
  • 발행일 : 2012-06-18
  • 사업자 등록번호 : 774-88-006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676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53-1 대오빌딩 5층
  • 대표전화 : 02-6713-3470
  • 대표자 : 전중연
  • 편집국장 : 김동원
  • 고문 : 이종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균
  • 미디어SR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고충처리
  • 보도자료 수신처 : press@mediasr.co.kr
  • Copyright © 2020 미디어S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