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지스타] 14일 막 오른 지스타..."게임 세상 속으로!"
[2019지스타] 14일 막 오른 지스타..."게임 세상 속으로!"
  • 권민수 기자
  • 승인 2019.11.14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9’가 14일 부산 벡스코에서 막을 올렸다. 사진. 구혜정 기자

[미디어SR 권민수 기자]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9’가 14일 부산 벡스코에서 막을 올렸다.

올해로 15회째를 맞이한 '지스타2019(Game Show and Trade, All Round 2019)'는 한국게임산업협회가 주최하고 지스타 조직위원회와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이 공동 주관을 맡아 14일부터 17일(일)까지 4일 동안 개최된다.

개막식에는 박양우 문화체육부 장관, 오거돈 부산광역시장, 더불어민주당 조승래 의원, 김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장, 강신철 지스타조직위원회 위원장, 프랭크 카이엔부르크 슈퍼셀 브롤스타즈 게임 총괄, 권영식 넷마블 대표, 김효섭 크래프톤 대표이사,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 등이 참석했다.

올해 지스타는 36개국 691개사가 참석해 총 3208개 부스를 운영한다. 지난해 2966개 부스보다 8.2% 성장했다.

제1 전시장에 준비된 BTC관에는 1895개의 부스가 마련됐다. 넷마블, 아프리카TV, 크래프톤, 펄어비스, LG전자, 인벤, 엔젤게임즈, LG유플러스 등이 참가하며, 슈퍼셀, 구글, 그라비티 등이 BTC관에서 게이머들을 만난다. 

BTB관 또한 지난해(1208부스)보다 8.7% 늘어난 1313개 부스가 마련됐다. 국내 기업으로는 라인게임즈, 스마일게이트, 카카오게임즈, 크래프톤, 네이버, 위메이드, NHN 등이 참가하며, 해외 기업으로는 구글, 엑솔라 등이 전시 부스를 준비했다.

강신철 지스타조직위원회 위원장은 "이번 '지스타2019' BTC관은 조기신청 접수 2시간여 만에 부스가 소진됐고, BTB관도 국내외 비즈니스 성과를 위한 업계의 관심으로 작년 이상의 결과로 이어졌다"며 "'지스타'를 향한 게임업계의 뜨거운 관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4일간 모두가 안전하고 즐거운 게임문화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지스타2019'에는 풍성한 볼거리도 마련돼 있다. 

야외이벤트광장과 도로에서는 코스튬플레이어들이 게임 속 캐릭터 모습으로 변모해 게이머들과 사진을 찍는 이벤트가 진행된다. 총 상금 500만원이 걸린 코스프레어워즈도 볼거리 중 하나다. 

오디토리움에서는 ‘지스타’ 메인스폰서인 슈퍼셀이 15~16일 양일간 '브롤스타즈' 세계 최강팀을 가리는 ‘브롤스타즈 월드 파이널’을 개최한다. 전시장에서는 아프리카TV가 4일 동안 '철권', '피파온라인4', '스타', '스타2' 등 다양한 게임 종목의 e스포츠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다.

'지스타2019'에 참석한 한 게임업계 관계자는 미디어SR에 "'지스타2019'를 위해 다양한 게임업체가 많은 것들을 준비했으니 찾아주신 모든 분들이 재미있게 즐기다 가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권민수 기자 kms@mediasr.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식회사 데일리임팩트
  • 제호 : 미디어SR
  • 등록번호 : 서울 아 02187
  • 등록연월일 : 2012-07-10
  • 발행일 : 2012-06-18
  • 사업자 등록번호 : 774-88-006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676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53-1 대오빌딩 5층
  • 대표전화 : 02-6713-3470
  • 대표자 : 전중연
  • 발행인/편집인 : 전중연
  • 고문 : 이종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균
  • 미디어SR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고충처리
  • 보도자료 수신처 : press@mediasr.co.kr
  • Copyright © 2020 미디어S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