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3분기 매출 전년比 19.1% 증가..."웹툰·페이 빠르게 성장"
네이버 3분기 매출 전년比 19.1% 증가..."웹툰·페이 빠르게 성장"
  • 권민수 기자
  • 승인 2019.10.31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 3분기 실적. 사진. 네이버
네이버 3분기 실적. 사진. 네이버

[미디어SR 권민수 기자] 네이버가 2019년 3분기에 영업수익(매출) 1조 6,648억원, 영업이익 2,021억원, 당기순이익 853억원을 기록했다고 31일 밝혔다.

3분기 연결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19.1%, 전분기 대비 2.1% 증가한 1조 6,648억원을 기록했다. 연결 영업이익은 2,021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57.5% 성장했지만, 전년동기와 비교하면 8.9% 감소했다.

사업 부문별 매출과 비중은 ▲광고 1,527억원(9%) ▲비즈니스플랫폼 7,193억원(43%) ▲IT플랫폼 1,163억원(7%) ▲콘텐츠서비스 545억원(3%) ▲LINE 및 기타플랫폼 6,220억원(38%)이다.

가장 급격한 성장을 보인 분야는 '콘텐츠서비스'로, 웹툰의 가파른 성장에 힘입어 전년동기 대비 64.1%, 전분기 대비 8.7% 성장한 545억원을 기록했다.

네이버 한성숙 대표는 31일 진행한 컨퍼런스 콜을 통해 "북미 MAU가 900만 명을 돌파했다. 전체 글로벌 이용자는 6000만 명에 달한다"고 밝혔다. 웹툰 완결작, 웹소설 등 추천시스템 고도화로 국내 이용자의 유료 결제자 수도 증가하고 있다. 

최근 웹툰 지적재산권(IP)를 기반으로 드라마화된 '타인은 지옥이다', '녹두전', '쌉니다 천리마마트' 등이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는 등의 성과를 거뒀다. 한 대표는 "2차 콘텐츠도 성과를 내고 있다. 미국의 워너미디어 자회사 크런치롤과 협력 통해 웹툰 기반 애니메이션을 제작 및 유통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글로벌 사업 확장에 따라 마케팅 비용도 증가했다. 네이버는 "북미는 3분기에 신학기가 시작돼 마케팅 비용이 집중됐다. 4분기는 이 같은 대규모 마케팅을 예상하고 있지 않다"고 설명했다. 

네이버페이 결제액 성장에 힘입어 IT플랫폼 부문은 전년동기 대비 27.2%, 전분기 대비로는 9.9% 성장한 1,163억원을 기록했다.

3분기 네이버페이 결제액은 전분기 대비 45% 성장해 4조원을 돌파했다. 네이버는 지난 9월 론칭한 '테이블 오더'를 통해 오프라인 결제 시장에도 진출한 바 있다. 

네이버는 11월 1일 네이버페이 CIC를 '네이버파이낸셜'로 분사해 금융사업을 본격 확장할 계획이다. 한 대표는 "쇼핑과 플레이스에서 일궈낸 성공사례를 통해 이용자는 좋은 상품을 추천받고 금융업체는 효율적으로 상품을 판매할 수 있는 금융 플랫폼이 되겠다"고 설명했다. 

네이버는 네이버파이낸셜을 통해 일반 이용자가 소액으로도 금융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보험 등의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내년 하반기부터 신용카드와 예적금 서비스 도입도 검토하고 있다. 

네이버의 광고부문은 모바일 광고 인벤토리 증가와 상품성 개선에 힘입어 전년동기 대비 12.2% 증가, 전분기 대비로는 8.3% 감소한 1,527억원을 기록했다. 커머스의 성장과 AI 기술을 활용한 검색 고도화로 비즈니스플랫폼은 7,193억원을 기록했으며 전년동기 대비 17.3%, 전분기 대비 0.5% 증가한 수치다. LINE 및 기타플랫폼의 매출은 6,220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8.7%, 전분기 대비 5.1% 증가했다. 

지난 28일 열린 네이버의 개발자 컨퍼런스 '데뷰(DEVIEW) 2019'에서 네이버는 아시아와 유럽을 잇는 '글로벌 AI 연구 벨트'를 만들어 AI 연구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한성숙 대표는 “네이버가 투자한 AI 기술은 광고 최적화, 상품 및 콘텐츠 추천, 사업자 및 창작자 지원 등 네이버 사업에서 전방위적으로 활용되며 실질적인 성과와 서비스 경쟁력으로도 발현되고 있다”며 “이번 데뷰(DEVIEW 2019)에서 선언한 ‘글로벌 AI 연구 벨트’ 구축 등을 통해 앞으로도 AI와 로봇에 지속적으로 투자하며 미래 기술의 융합을 통해 차별화된 가치를 만들기 위해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권민수 기자 kms@mediasr.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식회사 데일리임팩트
  • 제호 : 미디어SR
  • 등록번호 : 서울 아 02187
  • 등록연월일 : 2012-07-10
  • 발행일 : 2012-06-18
  • 사업자 등록번호 : 774-88-0067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영등포, 라00676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53-1 대오빌딩 5층
  • 대표전화 : 02-6713-3470
  • 대표자 : 전중연
  • 발행인/편집인 : 전중연
  • 고문 : 이종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균
  • 미디어SR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고충처리
  • 보도자료 수신처 : press@mediasr.co.kr
  • Copyright © 2020 미디어S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