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영광 재현될까...유재석X김태호PD 신작 7월 공개 확정
'무도' 영광 재현될까...유재석X김태호PD 신작 7월 공개 확정
  • 김예슬 기자
  • 승인 2019.06.13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유튜브 '놀면 뭐하니?' 채널 영상 캡처
유재석과 함께 하는 김태호 PD 신작 예능 '릴레이 카메라' 디지털 버전 / 사진=유튜브 '놀면 뭐하니?' 채널 영상 캡처

김태호 PD와 유재석이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예능 '릴레이 카메라'가 7월 공개를 확정 지었다.

'무한도전'의 김태호 PD와 유재석이 함께 한 MBC 새 예능 콘텐츠 '놀면 뭐하니? - 릴레이 카메라'(이하 릴레이 카메라)가 12일 디지털 버전으로 선 공개됐다. 

'릴레이 카메라'는 김태호 PD가 유재석의 쉬는 날에 의도 없이 카메라 한 대를 전하고 그것을 릴레이로 누군가에게 건네며 나온 영상 기록이다.

제작진은 이날 개설한 유튜브 '놀면 뭐하니?' 채널에 '릴레이 카메라'의 영상 다섯 개를 게재했다. 그러면서 "평소 쉬는 날 '놀면 뭐하냐'고 말하던 유재석에게 약속 없이 찾아가 카메라를 한 번 맡겨 봤다. 바다에 띄운 유리병 속 편지처럼 한 달을 떠돌던 카메라가 저희에게 돌아왔을 때는, 저희도 예상 못한 이야기들이 담겨 있었다. 저희도 놀면 뭐하나 싶어 가볍게 만들어봤다"면서 "우연으로 만들어진 이 콘텐츠가 어쩌면 새로 시작할 프로그램과 방향성이 맞는 것 같기도 하다"며 영상 공유 취지를 밝혔다.

1대의 카메라는 유재석, 조세호, 태항호를 거쳐 유병재, 딘딘, 유노윤호까지 담아내며 한 달 정도 지나 제작진에게 돌아왔다. 현재는 다시 유재석을 기점으로 2대의 카메라로 릴레이 촬영이 진행되고 있다. 

제작진은 "의도된 목적과 구성없이 가장 리얼하고 결핍된 상태로 출연자를 끌어들이고, 결국 이 카메라가 주인공이 되어 포맷을 만들 수 있다는 가능성을 실험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TV용 콘텐츠에서도 이번 즉흥 카메라 콘텐츠처럼 새로운 화두와 포맷을 찾고자 하는 노력을 이어갈 계획"이라 전했다.

'릴레이 카메라' 외에도 김태호 PD의 신작 콘텐츠들은 계속 이어질 전망이다. 현재 김태호 PD와 제작진은 또 다른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시청자가 직접 참여할 수 있는 크라우드 펀딩 기반의 프로그램 또한 준비 중이다. 

이에 대해 MBC 측은 미디어SR에 "해당 프로그램은 김태호 PD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서 참여하는 형태"라면서 "채현석 현정완 등 후배 PD가 메인 디렉팅을 맡는다. 김태호 PD는 이들을 지원하며 프로그램 제작을 총괄하는 식"이라고 설명했다.

크라우드 펀딩 프로그램과 '릴레이 카메라'는 오는 7월 공개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