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강승윤, 목디스크 회복세...향후 스케줄 정상 소화
위너 강승윤, 목디스크 회복세...향후 스케줄 정상 소화
  • 김예슬 기자
  • 승인 2019.06.05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너 강승윤 / 사진=YG엔터테인먼트
위너 강승윤 / 사진=YG엔터테인먼트

목디스크 증상을 호소했던 위너 강승윤이 오늘(5일) 정상 퇴원했다.

5일 위너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미디어SR에 "위너 강승윤이 담당의 소견에 따라 오늘 오전 퇴원해 안정을 취하고 있다. 몸에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예정된 스케줄 소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서 강승윤은 지난 2일 SBS '인기가요' 리허설을 앞두고 대기하던 중 목디스크 통증을 호소, 응급실로 이송된 바 있다. 소속사에 따르면 강승윤은 이후 입원해 집중 치료를 받고 컨디션 회복에 전념했다. 이에 예상보다 빨리 컨디션을 회복, 휴식 중이다.

소속사 측은 "팬 여러분들께 염려 끼쳐 죄송하다. 앞으로 아티스트 건강 및 컨디션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