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타워크레인 노동자 총파업 기자회견
[포토] 타워크레인 노동자 총파업 기자회견
  • 구혜정 기자
  • 승인 2019.06.04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타워크레인 노동자 총파업 고공농성 2일 차인 4일 오전 서울 신길동 아파트 공사현장 앞에서 민주노총 전국건설노동조합이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노조는 이날 제대로 된 등록 기준이나 규격이 없는 소형 타워크레인이 건설 현장에서 일하는 조합원은 물론 시민들의 안전까지 위협하고 있다고 호소했다. 2015년 250여대에 불과했던 소형타워크레인은 현재 2000여대로 확대됐다. 그러나 정부의 묵인 하에 엉터리 소형 타워크레인이 도처에 이용되고 있다는 게 노조의 주장이다. 노조는 이로 인해 최근 4년 동안 30여건의 소형 타워크레인 사고가 발생했다고도 설명했다.

타워크레인 노동자 총파업. 사진. 구혜정 기자
타워크레인 노동자 총파업. 사진. 구혜정 기자
타워크레인 노동자 총파업. 사진. 구혜정 기자
타워크레인 노동자 총파업. 사진. 구혜정 기자
타워크레인 노동자 총파업. 사진. 구혜정 기자
타워크레인 노동자 총파업. 사진. 구혜정 기자
타워크레인 노동자 총파업. 사진. 구혜정 기자
타워크레인 노동자 총파업. 사진. 구혜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