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 같이 가', 아이돌 3세대 뭉친 新개념 여행 예능이 왔다
'일단 같이 가', 아이돌 3세대 뭉친 新개념 여행 예능이 왔다
  • 김예슬 기자
  • 승인 2019.05.17 1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조선 새 예능프로그램 '일단 같이 가' 스틸 컷 / 사진=셀럽티비
TV조선 새 예능프로그램 '일단 같이 가' 스틸 컷 / 사진=더이앤엠

'일단 같이 가'가 신개념 여행 예능 프로그램을 표방하며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17일 서울 서초구 흰물결아트센터 화이트홀에서 TV조선 신규 예능프로그램 '일단 같이 가!'(연출 안성곤 양호봉)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토니안, 한승연, 아스트로 MJ, 아스트로 진진, 김소혜, 안성곤 PD와 진행을 맡은 에이프릴 진솔 등이 참석했다.

'일단 같이 가'는 라이브 웹예능 셀럽티비를 제작한 더이앤엠(THE E&M)과 TV조선이 함께 의기투합한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에 대해 '일단 같이 가' 측은 미디어SR에 "같이 가서 따로 노는 '세미팩' 여행을 모토로 한다. 출연진들 개성과 취향이 반영된 점이 관전 포인트"라고 전했다.

TV조선 새 예능프로그램 '일단 같이 가' 스틸 컷 / 사진=셀럽티비
TV조선 새 예능프로그램 '일단 같이 가' 스틸 컷 / 사진=더이앤엠

멤버들 역시 '세미팩' 여행의 매력에 푹 빠졌다고 입을 모았다. 토니안은 "평생 자유여행만 해보다 이번에 처음으로 패키지를 처음 경험해봤다. 패키지 덕에 제가 가보지 못 할 것도 해보고 너무 좋다"고 말했고, 한승연은 "혼자 자유여행으로 갔으면 절대 못봤을 것들을 봤다. 자유여행 가서 중간마다 패키지로 다니는 세미팩이 정말 좋다고 느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PD 역시 이 같은 점을 강조했다. 안성곤 PD는 "기존 여행 프로그램들의 장점만 모은 신개념 여행 리얼리티다. 최근 여행 트렌드인 세미패키지(세미팩) 상품을 보고 착안했다. 관광 위주의 패키지 여행과 개별 자유 여행의 장점만을 합쳤다"고 말했다.

'일단 같이 가'는 토니안, 한승연, 아스트로 진진과 MJ, 김소혜 등 1, 2, 3세대를 아우르는 아이돌들이 총 집합했다. 사이판의 자연 경관과 신·구 아이돌의 케미스트리가 어우러졌다는 게 '일단 같이 가' 측의 설명이다.

TV조선 새 예능프로그램 '일단 같이 가' 스틸 컷 / 사진=더이앤엠
TV조선 새 예능프로그램 '일단 같이 가' 스틸 컷 / 사진=더이앤엠

안 PD는 "아이돌이 한국에 탄생한지 20년이 넘는다. 시기적으로도 무수한 아이돌들이 쏟아져 나왔다. 선후배 사이에서 같은 테두리 내 재밌는 공감대가 나오지 않을까 싶어서 아이돌 위주로 꾸려봤다"고 강조했다.

이 같은 PD의 의도대로 출연자들은 서로에게 많은 영향을 받았다고 말했다. 김소혜는 "자유여행을 하면서 토니안 선배님께 여유를 배웠다"고 말했고, 아스트로 MJ는 "일정 끝나면 매일 토니안 선배님이 모두를 모아놓고 '오늘도 정말 고생했고 내일도 파이팅하자'고 했다. 그부분 너무 감사하다고 꼭 말하고 싶었다"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출연진들은 프로그램의 관전 포인트를 전하기도. 김소혜는 "세미팩 여행이라 관광, 자유여행 둘 다 볼 수 있어서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고, 한승연은 "여행 중간 매일 밤마다 셀럽티비를 통해 많은 분들과 게임도 진행해 재밌는 에피소드가 많다. 방송 통해 얼마나 불타는 밤 보냈는지 봐달라"고 귀띔해 기대를 높였다.

'일단 같이 가'는 오는 18일 밤 12시 30분 TV조선을 통해 첫 방송된다. 총 6주 편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