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LE, 발목 부상...완전체 마지막 활동은 정상 수행
EXID LE, 발목 부상...완전체 마지막 활동은 정상 수행
  • 김예슬 기자
  • 승인 2019.05.13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XID LE / 사진=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EXID LE / 사진=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EXID 멤버 LE가 발목을 다쳤다.

13일 걸그룹 EXID 소속사 측은 "LE가 최근 녹음 현장에서 이동하던 중 발목 부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LE는 치료를 통해 부상이 호전되고 있으나 발목을 무리하게 움직이지 않는 것이 좋다는 의료진의 소견을 받았다.

하지만 소속사측은 신곡에 대한 LE의 활동 의지가 강하다는 것을 고려, LE가 신곡 무대에 정상적으로 서게 도울 것이라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신곡 'ME&YOU'의 컴백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음악방송 역시 동일하게 다섯 명 전원이 무대에 오른다. 다만 댄스를 최소화해 활동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소속사 측은 미디어SR에 "치료 직후부터 LE와 활동에 대해 신중히 의견을 나누고 결정한 결과"라면서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활동을 이어가려 한다"고 설명했다.

EXID는 오는 15일 신곡 'ME&YOU'를 발표하고 5인조 완전체의 마지막 활동에 돌입한다. 이번 활동을 끝으로 EXID의 하니와 정화는 EXID를 떠나 독자 행보에 나서며, 나머지 멤버들은 당분간 음악 및 방송 등 개인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Tag
#EXID #LE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