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김철하 대표, 우수 협력사에 대한 재정적 지원 확대
CJ제일제당 김철하 대표, 우수 협력사에 대한 재정적 지원 확대
  • 지마음 객원기자
  • 승인 2017.10.20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제일제당 김철하 대표. /CJ제일제당 제공

CJ제일제당 김철하 대표가 중소기업과의 동반 성장을 위해 우수 협력사에 대한 재정적 지원을 확대한다.

CJ제일제당은 협력사를 대상으로 하는 내일채움공제 지원을 기존 5개에서 26개 회사로 확대한다고 20일 밝혔다.

내일채움공제는 중소기업 직원의 장기 재직에 따른 고용 안정, 우수 인력 확보를 위해 정부 주도 아래 운영되고 있는 공제 제도다. 회사와 직원이 2대1 비율로 공동적립을 하고, 5년 후 장기 재직한 핵심 인력에 적립금을 성과보상금 형태로 지급하는 방식이다.

이번 결정은 협력사 경영진과의 정기 회의에서 내일채움공제에 관한 수요 증가를 확인한 데 따른 것이다. 이번 조치로 지원 회사가 5개에서 26개로 늘고 인원도 기존 10명에서 43명으로 증가한다.

CJ제일제당은 지난 1월 국내 대기업 중 최초로 중소기업진흥공단과 '협력사 대상 내일채움공제 가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다.

CJ제일제당은 협력사 한 사람에 매달 12만 원을 지원하고, 협력사 임직원은 10만 원을 5년간 낸다. 협력사 임직원은 5년간 상호 적립한 납부금에 복리 이자를 더해 2,000만 원의 목돈을 받게 된다. CJ제일제당이 협력



내일채움공제 BI. /CJ제일제당 제공

내일채움공제 BI. /CJ제일제당 제공

사 26개를 대상으로 5년간 지원하는 금액은 총 3억원 이상이다.

임석환 CSV팀 팀장은 "CJ제일제당은 대기업 최초로 내일채움공제 제도를 도입해 협력사의 고용 안정과 임금 격차 해소를 시도하는 등 새로운 협력모델을 제시하고 있다"라며 "동반 성장을 위해 향후 우수 협력사에 대한 내일채움공제에 대한 지원 규모를 계속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법인명 : 주식회사 데일리임팩트
  • 제호 : 미디어SR
  • 등록번호 : 서울 아 02187
  • 등록연월일 : 2012-07-10
  • 발행일 : 2012-07-10
  • 사업자 등록번호 : 774-88-00676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나루로 53-1 대오빌딩 5층 501-2호
  • 대표전화 : 02-6925-5037
  • 발행인/편집인 : 전중연
  • 고문 : 이종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균
  • 미디어SR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보도자료 수신처 : press@mediasr.co.kr
  • Copyright © 2018 미디어S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